• 홈
  • 주제별분야별 가이드
  • 철학, 종교, 역사
  • 한국사
  • 정조(正祖)
정조(正祖)
글씨   글자확대 글자축소 프린트 즐겨찾기 메뉴 추가 facebook twitter me2day
"정조(正祖)" 분야 주제가이드입니다.
"
조선 제 22대 왕(생몰 1752~1800, 재위 1776~1800). 이름 산(祘). 자 형운(亨運). 호 홍재(弘齋). 영조의 손자로 아버지는 장헌세자(莊獻世子:思悼世子)이고 어머니는 영의정 홍봉한(洪鳳漢)의 딸 혜경궁홍씨(惠慶宮洪氏:惠嬪)이다. 비(妃)는 효의왕후(孝懿王后) 김씨(金氏)이다. 1759년(영조 35)에 세손으로 책봉되고, 1762년 아버지가 참화를 당한 후 효장세자(孝章世子; 眞宗)의 후사(後嗣)가 되었으며, 1775년(영조 51) 승명대리(承命代理)가 되어 국정을 다스리다가 이듬해 영조가 죽자 왕위에 올랐다. 선왕의 탕평책(蕩平策)을 계승하여 당쟁(黨爭)의 격화를 누르는데 힘썼다. 규장각(奎章閣)을 설치하고 활자를 개량하여 인쇄술을 발전시켰으며 서적편찬에도 힘을 기울여 증보동국문헌비고(增補東國文獻備考), 국조보감(國朝寶鑑), 대전통편(大典通編), 동문휘고(同文彙考), 규장전운(奎章全韻)등을 간행하게 하였고, 친히 찬수(撰修)한 팔자백선(八字百選), 오경백선(五經百選) 및 자신의 문집인 방대한 홍재전서(弘齋全書)를 출간하게 하였다. 특히 실사구시(實事求是)와 이용후생(利用厚生)을 목표로 하는 실학(實學)을 크게 발전시켰으며, 형정(刑政)을 개혁, 악형을 금지시키고, 백성의 부담을 덜기 위해 궁차징세법(宮差徵稅法)을 폐지하는 한편, 빈민의 구제를 위해 자휼전칙(字恤典則)을 반포하는 등, 조선 후기의 문화적 황금시대를 이룩하였다. 능은 수원의 건릉(健陵)이다.
 
                                                  [ 출처 : 두산세계대백과사전23(발췌) ]
"